• HOME
  • 로그인
  • 마이인빌
  • 메일
  • 고객센터
  • 서브이미지
    일곡그린큰숲마을사진

    연혁

    [조선후기] 일곡동은 광주군 석제면에 속함
    [1957. 12. 02] “瑞山洞”호칭 개시(삼각동은 서산동, 일곡동은 본촌동 관할)
    [1980. 04. 01] 북구 신설, 삼각동과 일곡동을 북구로 편입
    [1980. 07. 01] 서산동에서 오치동 분동
    [1997. 03. 01] 서산동에서 매곡동 분동
    [2003. 07. 07] 서산동에서 일곡동과 삼각동으로 분동

    유래

    일곡동이 지명으로 문헌에 처음 나타난 것은
    1789년〈戶口總數(호구총수)〉에서이다.

    본래는 큰 마을이라 하여 ‘한실’이라 부르다가
    마을 이름을 한자로 바꾸면서 ‘一曲’이라 했다.

    본래 광주군 석제면 지역으로 1792년까지는 一曲(일곡)이라 하였고, 1795년부터는 一谷(일곡)으로, 1801년에 日谷(일곡)이라 했는데, 1914년 행정구역 개편에 따라 一洞(일동)리를 병합하여 日谷(일곡)리라 하고 본촌면에 편입되었다.

    1957년에 광주시에 편입되었고, 1957년 동제 실시에 따라 본촌동의 관할이 되었다가 1985년 10월 8일 서산동의 관할로 되었고, 2003년 7월 7일 서산동에서 일곡동과 삼각동으로 분동 일곡동 관할이 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다.